default_setNet1_2
-->
ad27

코로나19로 제주들불축제 하루 늦춰 개최

기사승인 2020.02.14  11:02:10

공유
default_news_ad1

- 시내권 행사 취소 및 축소 운영...행사장 일정은 당초 계획대로 진행

   
▲ 지난해 열린 2019 제주들불축제.

[제주신문=임청하 기자] 오는 3월 열릴 제주들불축제가 당초 일정보다 하루 늦춰 개최된다.

제주시는 내달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새별오름 일원에서 ‘2020 제주들불축제’를 개최하겠다고 14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기존 개막 예정일인 12일에서 하루 축소돼 운영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지난 5일부터 도내·외 전문가들의 자문을 얻고 관광업계를 직접 방문하는 등 축제 진행에 대한 여러 방안을 모색했다.

이를 통해 12일 축제위원회를 열어 일부 프로그램은 축소하되 일정 대부분은 예정대로 개최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우선 중국을 포함한 국외 14개 자매결연도시를 올해 초청하지 않고 관련 프로그램 및 실내행사를 취소한다.

삼성혈부터 제주시청까지 행진하는 ‘불씨 봉송행사 퍼레이드’와 시내에서 개최 예정이던 서막행사도 열지 않기로 했다.

단, 본격적인 축제가 진행되는 새별오름 일원에서는 야외행사를 중점으로 진행한다.

이와 함께 현장진료소와 방역대책반을 가동하고 천막 등 모든 시설물에 대한 방역을 실시한다.

행사장 곳곳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부스 종사자에 마스크 착용을 권장할 예정이다.

또 이번 행사 기간만 한시적으로 일회용품을 허용하기로 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소비심리가 위축되고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어려워진 지역경제의 회복을 위해 축제 개최를 결정했다”며 “축제에 참여하는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체계를 철저히 갖출 것”이라고 밝혔다.

임청하 기자 purenmul@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