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소울에 얹어진 '성인지 감수성'

기사승인 2019.06.12  16:36:44

공유
default_news_ad1

- 道·제주성평등협의회, 젠더 콘서트...임인건·BMK 등 공연

   
▲ 소울과 재즈가 흐르는 젠더 콘서트 포스터.

[제주신문=임청하 기자] 감성 짙은 소울과 재즈 음악이 공연장에 울려 퍼진다.  

‘소울과 재즈가 흐르는 젠더 콘서트’가 오는 14일 오후 7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공연장 4층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는 제주특별자치도가 도내 24개 공공기관 등이 참여하는 제주성평등협의회와 공동으로 운영한다.

콘서트에 앞서 오프닝 행사 ‘제주, 성평등을 말하다’가 시작한다.

이어 여성학자 오한숙희가 ‘아시나요? 성인지 감수성’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강연이 끝나면 뮤지션 BMK와 재즈피아니스트 임인건이 펼치는 소울과 재즈 음악공연이 무대 위로 펼쳐진다.

행사는 도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선착순 당일 입장할 수 있다.

임청하 기자 purenmul@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