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제주 발달장애 이해교육 만족도 높다

기사승인 2020.06.23  17:36:24

공유
default_news_ad1

- 5점 만점에 초·중학생 4.48점·4.69점 각각 기록

article_right_top

[제주신문=이서희 기자] 제주지역에서 발달장애 이해교육을 받은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자폐인사랑협회 제주지부가 발표한 ‘2019 찾아가는 발달장애 이해교육-행복한 학교 만들기’ 만족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9월부터 12월까지 해당 교육을 이수한 제주도 내 초등학교 7개교·13학급 총 287명, 중학교 6개교·34학급 총 77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만족도 조사 결과, 초등학교 4.48점, 중학교 4.69점(5점 만점)을 기록했다.

특히 초등학생의 자폐성장애 이해도는 교육 전 2.9점에서 교육 후 4.37점으로 크게 상승했다. 중학생 역시 자폐성장애 이해도가 교육 후 4.71점으로 높게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발달장애 이해교육은 특수학급 학생 70% 가량이 발달장애 학생이라는 현실에서 학생들에게 발달장애, 자폐성장애에 특화된 이해교육을 전문강사가 직접 학교로 찾아가 진행하는 것이다.

한편 한국자폐인사랑협회 제주지부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찾아가는 장애 이해 향상 교육-행복한 학교 만들기’를 진행한다.

제주도와 하나금융그룹의 후원을 받아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은 지난 22일부터 참가 신청을 받고 있다. 교육을 희망하는 초·중학교는 한국자폐인사랑협회 제주지부(751-7588)로 신청하면 된다. 교육비는 무료다.

이서희 기자 staysf@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