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제주 코로나19 10번째 확진자 발생

기사승인 2020.04.03  19:44:28

공유
default_news_ad1

- 제주공항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 검사자 1명 확진

article_right_top

[제주신문=허영형 기자] 제주도는 3일 오후 7시께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유럽 방문이력이 있는 유학생 A씨(20대 여성)의 코로나19 최종 확진통보를 받고 즉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A씨는 3일 오후 4시께 국립제주검역소에서 1차 양성이 확인됐으며, 7시께 건환경연구원에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A씨의 진술과 도 보건당국 모니터링을 토대로 확인된 A씨의 동선은 다음과 같다.

A씨는 지난 2일 인천공항에서 오후 3시 입국 후 당일 7시 제주공항에 도착(김포-제주 OZ8973편)해 제주도 특별입도절차에 따라 공항 내에서 검체 채취장소로 이동했다.

2일 오후 7시 10분에서 50분까지는 제주공항 내 설치된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가 이뤄졌으며, 이 때 타 검사자와 충분한 간격을 유지한 것으로 확인됐다.

도는 A씨가 검체 채취 후 자택으로 이동할 때(오후 7시 50분부터 8시 10분)에는 도에서 제공한 관용차를 이용했으며, 당시 차량에는 운전자(제주도 특별수송절차에 따라 방호복 착용)와 A씨만 탑승했다고 밝혔다.

A씨는 오후 8시 10분경 자택에 귀가해 3일 저녁 제주대학교병원으로 이송될 때까지 도 보건당국의 모니터링 하에서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A씨의 가족은 A씨의 자가격리 기간 동안 다른 곳에서 생활해 A씨와의 접촉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허영형 기자 hyh8033@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