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제주 에너지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담다

기사승인 2019.12.10  17:55:58

공유
default_news_ad1
   
 

 ‘역사는 과거와 현재의 끊임없는 대화’ 라는 말이 있다.

 제주도에서는 제주의 에너지 변천과정을 수집·정리해 지나간 역사를 보존하고 이를 토대로 현재의 지역에너지 수급정책 마련과 미래의 성장 동력인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용·보급을 위한 정책수립을 뒷받침하기 위해 도내 처음으로 에너지백서 제작을 올해 5월부터 시작해 내년 1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제주는 과거부터 섬이라는 지리적 특성으로 인해 외부로부터 에너지수급이 쉽지 않았으며 특히 전통적 에너지원인 석탄과 석유를 본격적으로 사용하는 시기에 접어들어서도 육지에서 배를 통해 석탄과 석유를 싣고 들여오는 과정에 해상 날씨의 영향을 많이 받아 안정적 공급이 어려웠다.

 그러다 70년대 두차례 석유파동으로 전세계적 에너지 위기를 겪고 난 이후 신재생에너지 개발이 본격화 되면서 제주는 1975년 국내최초 풍력발전기를 가동했고, 1998년 국내최초 상업용 육상풍력발전기 가동과 2017년 전국최초 상업용 해상풍력발전기를 가동하며 우리나라 신재생에너지 개발 운영에 선도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

 에너지백서에는 제주의 기후변화 대응정책, 에너지현황 및 관련계획, 카본프리 아일랜드 주요정책 및 계획과 제주의 에너지 변천사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으며 특히 에너지 변천사에서는 화석연료 사용 이전 제주도민의 생활사에서부터 전기·석탄·석유·가스 등 각종 에너지 수급 역사와 당시 사진집도 수록될 예정이다.

 제주도에서는 앞으로도 매년 에너지백서를 발간해 정책 자료로 할용하고 도민사회와 유관기관에 발간자료 공유를 통해 ‘제주 카본프리 아일랜드 정책’을 더욱 알려나갈 계획이다.

김태훈 제주도 저탄소정책과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