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제주시내 부동산 토지거래 감소세 지속

기사승인 2019.10.04  15:15:07

공유
default_news_ad1

- 올해 3분기 토지거래 현황 분석결과 전년동기 대비 필지수 28% 등 감소

article_right_top

[제주신문=임청하 기자] 제주시 부동산 토지거래가 지속적으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제주시는 올해 3분기까지 토지거래 현황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필지수는 28%(9271필지), 면적은 22%(541만6천㎡) 감소해 1일 평균 89필지 7만1000㎡가 거래됐다.

또 신탁을 제외한 토지거래는 1만9355필지, 1595만9000㎡로 전년 동기 대비 24% 감소해 꾸준한 감소세를 보였다.

원인별 세부 거래현황은 ▲분양권 3만3000㎡(-74.4%) ▲매매 854만1000㎡(-31.6%) ▲신탁 343만7000㎡(-12.3%) ▲증여 514만1000㎡(-8.2%) ▲기타거래 224만4000㎡(-16.2%) 순으로 감소했다.

지역별 거래규모는 ▲동지역 421만㎡(21.7%)으로 나타났다.

읍면지역의 경우 ▲구좌읍 436만9000㎡(22.5%) ▲애월읍 374만6000㎡(19.3%) ▲한림읍 285만8000㎡(14.8%) ▲조천읍 214만㎡(11%) ▲한경면 190만1000㎡(9.8%) ▲추자·우도면 17만2000㎡(0.9%) 순으로 거래됐다.

용도지역별 거래규모는 ▲관리지역 1,364만4000㎡(70.3%) ▲녹지지역 439만9000㎡(22.7%) ▲주거지역 85만5000㎡(4.4%) ▲상업 지역 32만6000㎡(1.7%) ▲기타 17만2000㎡(0.9%) 순이다.

제주시는 금융기관 대출규제에 따른 거래심리 위축, 부동산 시장 흐름을 관망하는 추세 등으로 인해 부동산 토지거래량이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부동산 시장의 안정화를 위해 허위신고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정밀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부동산거래 질서 확립을 위해 중개사무소에 대해서도 철저한 지도·단속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청하 기자 purenmul@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