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
ad27

제주 급행·일반간선버스 노선 운행시간 변경

기사승인 2019.08.13  17:23:59

공유
default_news_ad1

- 근로기준법,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 등에 따른 조치

article_right_top

[제주신문=허영형 기자] 제주도는 노선버스 사업장이 주 52시간제에 돌입함에 따라 운수종사자의 적정 근로시간 준수를 위해 오는 15일부터 급행버스 14개 노선과 일반간선버스 15개 노선에 대한 운행시간표를 변경·운행한다.

이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과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에 따른 운수종사자 야간 8시간 이상 휴식시간 보장 준수를 위한 조치다.

운행시간이 변경되는 노선은 서귀포, 성산, 표선, 모슬포 등에서 새벽 첫차 출발을 위해 정박하는 급행버스(공항리무진 포함)와 일반 간선버스 29개 노선이다.

변경되는 운행시간표는 이용객 편의를 고려해 첫차 및 막차 운행은 현행시간을 최대한 유지했으며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 등에 따른 운수종사자 야간 8시간 휴식시간 보장을 위해 운행시간 조정이 불가피한 경우에 한해 운행 횟수를 조정했다.

도는 도민의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버스 탑승객들에게 안내문을 배부중이며 각 정류장에 변경된 시간표를 부착해 안내할 방침이다.

‘제주버스정보시스템 홈페이지(http://bus.jeju.go.kr/notice/detail?noticeId=310)’와 제주도청에서 운영하는‘제주버스정보’ 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운행시간 변경은 근로기준법,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 등에 따른 불가피한 조치”라고 재차 설명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도민과 관광객이 쉽고 편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대중교통 시스템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영형 기자 hyh8033@jejupress.co.kr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default_news_ad3
ad29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30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1
default_bottom
#top